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한항공, B777-300ER 추가 도입…보잉 항공기 도입 200대째

기사승인 [0호] 2019.05.22  

공유
default_news_ad1

[중소기업뉴스=이준상 기자] 대한항공은 최근 미국 보잉사로부터 B777-300ER 항공기 한 대를 신규 도입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항공기는 인천∼후쿠오카 노선 운항을 시작했으며 샌프란시스코, 오사카, 하노이 등지에도 투입될 예정이라고 대한항공은 설명했다.

이 항공기는 대한항공이 도입한 누적 대수 200대째의 보잉사 제작 항공기다.

대한항공은 1971년 B707-3B5C 항공기를 시작으로 48년간 총 200대의 보잉 항공기 도입·처분, 현재 119대의 보잉 항공기를 보유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119대의 보잉 항공기와 49대의 에어버스를 합쳐 항공기 총 168대로 세계 44개국 124개 도시를 운항하고 있다.

아울러 B777-300ER 항공기는 대한항공이 2009년 국내에 처음 도입한 이래 이번이 25대째로, 대한항공이 현재 보유한 기종 가운데 최다 운영 항공기다.

291석급 규모의 중대형기로, 기존 항공기보다 연료 효율성을 높여 이산화탄소 배출량과 소음을 줄인 차세대 친환경 항공기다.
 

이준상 기자 just@kbiz.or.kr

<저작권자 © 중소기업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